​기독교방송을 위해 
기도해주세요



 

 

 

연간 1500만명이 방문하는 

세계자연유산 제주 !


천혜의 자연을 갖고 있지만 

온갖 미신을 섬기는 복음의 불모지 !


이 곳 제주에 하나님께서는 

우리나라 최초의 선교사 

이기풍 목사를 파송해주셨습니다. 


1907년 평양 대부흥운동이 일어난 1년 후 

‘조선예수교장로회’에서 파송한 

이기풍 선교사로

제주교회의 역사는 시작됐고, 

이 역사는 우리나라의 선교역사입니다. 


그럼에도 현재 제주도 인구 70만명 중 

기독교인은 5만명, 

그 중 원주민은 2만명 내외 (인구 대비 3.5%)

우리가 미전도 지역이라 분류하는 

복음화율 5%에도 못 미치는 해외(?)선교지입니다. 


이곳에 제주CBS가 세워진 지 

올해로 20주년을 맞이했습니다.


그동안 CBS제주방송은 

교회와 세상의 가교역할을 감당하며 

복음을 전하는 중요한 사명을 감당해왔습니다.


하지만 지난 태풍 때 송신탑에 낙뢰가 떨어져 

방송이 중단되는

초유의 사태가 발생했습니다. 


임시 조치로 가동은 되고 있지만, 

언제 전파가 끊어질지 모르는 불안한 상황입니다. 


사용 기한 10년을 훌쩍 넘겨 

20년 넘게 사용해 왔지만 

더 이상 수리가 불가능해 

전면 교체해야 한다는 판정을 받았습니다.


성도 여러분의 기도와 후원 부탁드립니다.


▶노후화된 송신기 교체 비용은 4억 5천만 원이며 

(송신기 1기당 1억 5천만 원, 총3기)


▶1구좌 100만원, 450구좌 목표입니다. 

(신한100-016-952666 (재)제주씨비에스(CBS))


기독교 방송이 끊기지 않게 지켜주세요 


제주CBS는 올해도 변함없이 

하나님의 뜻을 따라 정도 언론의 길을 걷고

동역해주시는 교회와 성도님들과 함께 기도하며 나아가겠습니다.


“이 천국 복음이 모든 민족에게 증거되기 

위하여 온 세상에 전파되리니” 

- 마태복음 24:14


제주 CBS 임직원 일동